상단여백
HOME 임시
'학교2017' 서지훈, 종영소감... 헤어짐이 아쉬운 작품"

[루나글로벌스타]

 

배우 서지훈이 ‘학교2017’ 종영을 앞두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KBS2 ‘학교2017’이 5일 최종회만을 남겨두고 있는 가운데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 측이 서지훈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극 중 음악을 사랑하는 '자유 영혼' 윤경우 역을 맡은 서지훈은 따뜻하면서도 속을 알 수 없는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박세완(오사랑 역)에게 드러낸 다정다감한 모습은 흥미를 더했다.

서지훈은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를 통해 "함께 연기하고, 함께 고민할 수 있는 분들이 있어서 행복했다. 감독님과 스탭분들, 배우 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 드린다. 헤어짐이 아쉬운 작품이다"며 섭섭한 마음을 내비쳤다.

서지훈은 최근 SBS 플러스 ‘애간장’의 주연 출연을 확정했다.

한재훈  press@lunarglobalstar.com

<저작권자 © 루나글로벌스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재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