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임시
김소은, 한파에도 미모는 365일 맑음 [화보]

 

[루나글로벌스타] 배우 김소은이 스니커즈 브랜드 ‘스테어(Stare)’의 모델이 됐다. 최근 진행된 광고 화보 촬영을 시작으로 뮤즈로서 첫 발을 내딛게 된 것.

실용적이고 편안한 슈즈를 추구하는 ‘스테어’는 특유의 미니멀리즘한 디자인과 감성 타깃에 초점을 맞춰 모든 연령층을 공략한 스니커즈 브랜드다. 2018년 중국 전역에 250개의 매장 오픈을 예정하고 있을 정도로 최근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와 함께 금일 공개된 ‘스테어’ 광고 화보에서 김소은은 감각적이면서도 빈티지한 매력을 뽐내 눈길을 모은다. 먼저 김소은은 루즈핏 코트를 입고 계단에 털썩 주저앉는가 하면, 거울 앞에 앉아 카메라를 응시하며 시크하면서도 개성 넘치는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또 하얀 눈만큼 눈부신 외모로 청순함을, 화려한 파티장 속 사랑스러운 미소로 발랄함을 선보이는 등 다채로운 매력을 자랑하고 있어 감탄을 자아낸다.

특히 김소은은 한파에도 여전히 맑은 미모를 자랑하는 것은 물론 일상의 캐주얼과 편안한 스니커즈를 매치, 꾸민 듯 꾸미지 않은 놈코어룩까지 완벽하게 소화해 단숨에 시선을 압도하기도.

이렇게 스니커즈 브랜드 ‘스테어’의 새 모델이 된 김소은은 다양한 광고와 OCN 새 드라마 ‘그 남자, 오수’ 촬영 등 연초부터 바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임현욱 기자  press@lunarglobalstar.com

<저작권자 © 루나글로벌스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