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임시
BNK부산은행, 부산국제영화제 7억7000만원 후원
김동호 부산국제영화제 이사장, 빈대인 BNK부산은행장, 강수연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왼쪽부터)

 

[루나글로벌스타 이준혁 기자] BNK금융그룹 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은 11일 문현동 본점에서 사단법인 부산국제영화제와 총 7억7000만원의 후원금 지원 약정식을 가졌다. 

부산은행은 1996년 '제1회 부산국제영화제'부터 22년째 후원을 이어오고 있는 유일한 후원사다. 

올해는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에 영화제 발전기금 4억원, BNK부산은행상(Busan Bank Award) 시상금 미화 2만달러, 컴퓨터와 프린터 등 전산장비 3억5000만원 상당 등을 지원한다. 

BNK부산은행 빈대인 은행장은 "대한민국 최고의 영화도시 부산에서 부산국제영화제와 같은 큰 행사가 개최되는 것에 매우 큰 자부심을 느낀다"며 "지역대표 금융기관으로서 지역대표 행사인 부산국제영화제에 앞으로도 지속적인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는 12일 개막작 '유리정원'을 시작으로 21일 폐막작 '상애상친'까지 총 10일간 300여편의 영화가 상영되며 부산은행 전 영업점을 통해 영화제 개·폐막작을 제외한 일반 상영작 예매가 가능하다. 

부산은행은 금융과 문화콘텐츠를 접목한 'BIFF사이버지점'을 별도로 운영해 영화제 운영과 주요 행사장 안내와 BIFF 관련 금융상품 가입 정보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 부산국제영화제의 콘텐츠 확장에 기여하고 있다.

이준혁 기자  press@lunarglobalstar.com

<저작권자 © 루나글로벌스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준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